임금인상 “지금이야말로” 투자 확대로 성장 촉구, 경제재정백서


(사진) 야마기와 다이시로 경제재생담당상 (산케이신문)

29일, 야마기와 다이시로 경제재생담당상은 2022년도 연차 경제재정보고(경제재정백서)를 각료회의에 제출했다. 코로나19 대책과 경제 활동의 양립을 도모해 경기 상승세가 이어지고 있지만, 서방국가와 비교해 견고함이 결여되어 있다고 지적했다. 임금 인상 및 투자 확대를 통해 경제를 민간 수요 주도의 성장 궤도에 올리는 것이 중요하다고 호소했다.

백서에는 일본의 물가상승 압력은 서방국가에 비해 약하고 디플레이션 탈피는 “충분하다고는 말할 수 없는 상황”이라고 분석했다. 인플레이션과 경기 악화가 동시에 발생하는 ‘스태그플레이션’에 빠지지 않도록 “지금이야말로 강력한 임금 인상을 추진해 가계가 안심하고 소비할 수 있는 경제를 실현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또, 수급 불균형 축소를 위해 “민간 투자의 환기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당면한 급속한 엔화 약세에 관해서는 매입 가격 상승을 통해 기업 수익 악화 및 소비자 부담 증가로 이어질 수 있다고 경계심을 드러냈다. 또한, 원자재 가격 급등을 고려해 중소기업이 적절하게 가격 전가할 수 있는 환경이 필요하다고 호소했다.

기시다 후미오 정권의 간판 정책인 ‘새로운 자본주의’를 바탕으로 인재 육성 등 ‘사람에의 투자’를 강화하여 ‘성장과 분배의 선순환’을 목표로 할 필요성에 관해서도 강조했다.

*출처 : 산케이신문 / https://www.sankei.com/article/20220729-5VWAK6HIRRON3FSUGSVU64BLDE/ / 2022/07/29 10:51

*본 기사 번역은 JK Daily 책임 하에 진행하였습니다



저작권자 ⓒ JK Dail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